2017년 문화생활 / 메모 / 방명록



//2017년 기록과 잡다한 계획들 :)

0103 명작동화 뮤지컬 피노키오 (예림당 아트홀, with 률+은재)
0106 씽 (용산CGV, with 률+은재)
0113 너의 이름은. (이수 메가박스, with 률)
0117 모아나 (이수 메가박스, with 률+은재)
0127 가족뮤지컬 번개맨과 신비의 섬 (유니버설 아트센터, with 률+은재)
0128 레미제라블 (2012)
0129 인어공주 (1989)
0129 캐리비안의 해적: 낯선조류 (2011)
0130 피노키오 (1940)
0218 트롤 (이수 메가박스, with 률+은재)

0104 브루클린의 소녀 (기욤 뮈소)
0104 스파이 (파울로 코엘료)
0124 여자가 절대 포기하지 말아야 할 것들 (박금선)
0124 엄마표 영어학교 (송지은)
0124 엄마학교 (서형숙)
0206 핑거스미스 (사라워터스)★★★★★
0318 시호시스토리 하모니 (권정아)
0318 11층 연서네 (전은경)
0320 피카소 마음교육 (하은)
0320 길 (조정래 사진여행)


-레미제라블1~5권
-르꼬르뷔제전 (~3/26, 예술의 전당)
-다빈치코덱스전 (~4/16, 서울역)
-카페소사이어티 전시 (3/28~6/18, 서울미술관)
-100층짜리집 특별전 (4/5~5/7,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갤러리)
-픽사 애니메이션 특별전 (4/15~8/8, DDP)

-부탄 (6~8월)

+서래마을 wish list
-브리오슈도레
-담장옆에국화꽃
-원더빌더

//방명록은 댓글로 남겨주세요 :)

+최상단에 위치하는 방법은 등록시간 변경하면 됩니다.

34개월, 장난감 / 집안일 / 사회생활



오랜만에 블록쌓기 - 괴물 로보트(?) 라며

은재 장난감 정리 - 바닥에 있던 덩치큰 블록들도 다 올리고, 딱 장식장 두칸에 다 정리했다.
이 외에도 주방놀이 도구들과 플레이도우 테이블이 있긴 하지만. 잘 가지고 노는 것들만 남기니 이정도.

간절기가 되니 빨래가 넘쳐나서 ... 집안일의 반은 빨래인듯.
은재 팬티, 양말 정도는 스스로 널게 한다. 개는 것도 시키긴 하는데 "어려워서 못하겠어" 라며 싫어하고 ㅋ
집게에 너는 건 신나서 한다. 다른 것 보다 집안일 교육은 어릴때부터 꼭 시켜야한다고 생각.
청소는 워낙 내가 안하는 편이라 먼지 눈에 보일때만 돌돌이테이프나 물티슈로 치우는데 이런 것도 신나서 따라한다. 좀 더 크면 청소도 시키고 설거지도 시키고~ 요리도 ... 다해라 니가 다해라 ㅋ

잊을만 하면 한번씩 하는 레고클래식

가위질도 수북히

아직 날도 쌀쌀하고, 요즘 미세먼지도 심해서 ...
대체로 일주일의 반은 집에 있는 듯.
은재는 집에만 있어도 넘나 즐겁고 잘 놀뿐이고-

나갈때마다 내가 속터진다. 막상 나가면 좋아하지만 준비하는 과정이 너무나 속터짐 ...
역시 얘나 나나 시간 정해져있는 수업 듣는건 무리였어 ㅠㅠ

나름의 사회생활 - 짐보리
센터가면 넘나 잘 놀긴 한다.

뭐 이런 협동활동도 잘 참여하고 ...
그치만 이런 수업류는 아무래도 시간도 짧고 또래들과 소통하기는 무리지

역시 사회활동의 장은 놀이터!
가자마자 언니들 노는데 끼어앉더니 "언니들 모하고 있는거야?"

"물고기가 입을 벌리고 있어, 은재 앙 잡아먹으려나봐"
미끄럼틀을 보고 이런 표현을 ...

아까 언니들이 땅파고 놀던 곳;
"물이 있어야 하는데 ... 언니들이 땅굴 만들고 있었어 ..."
중얼중얼

멍멍이만 보이면 만져보겠다고 따라가고

중딩 언니들 노는데 가서 낌;
"언니, 지금 뭐 보고 있는 거야?"
너무나 자연스럽게 ... 같이 셀카찍고 논다;

그네타면서 옆에 언니들이랑 대화.
모아나 노래를 다 영어로 부르는 초딩1학년 언니를 만남;
언니가 너 모아나 봤어? 물어보자 "아니 모아나 안보고 트롤만 봤어 ..." 너 모아나도 봤자나;
언니가 모아나 노래 한참 부르다 가고 다른 언니가 오니
"언니 모아나 노래 불러줘!" 요구하고;

아기학교! 넘나 좋은곳 ...
이날은 음악수업했는데 은재가 진짜 너무 좋아했다.

캐스터네츠가 이리 괜찮은 악기였다니

대부분 아가들이라 ... 선생님 따라하는 애가 얘밖에 없음;

혼자서 열심열심

마라카스 만들기도 재미있게 하고

점심도 주신다 ㅠㅠ 감동감동
엄마들은 식당에서 2천원만 내면 푸짐한 교회밥을 ...

작은 놀이방이 있는데, 여기서 너무 신나게 놀았다.
은재 또래가 딱 3명인데 다들 기관 안다니는 또래에 고픈 아이들이라 그런지; 깔깔대가며 어찌나 재미있게 노는지 -

옥상에 동물도 키운다.
여기서도 한참놀고~

금요일은 아기학교에서 뽕뽑는걸로

토요일엔 나 혼자 도서관 다녀오는게 낙인데 같이가자고 졸라서 온가족 모두같이 출동
물 잘 안먹는 애가 정수기 종이컵은 잼난지 계속 물달라고
이렇게라도 물을 먹이자!

맥포머스 안경에 이은 레고 안경 - 아빠작품

일요일은 교회
역시 또래들 만나니 넘나 재밌게 논다.

기관에 안다니니 엄마가 힘들뿐 아이는 너무나 행복하다. 하루종일 엄마랑 놀 수 있으니 얼마나 좋겠어 ... 늘 달고 살던 콧물 기침도 없고. 애가 맑고 밝고 행복해진게 눈에 보인다. 어린이집 보냈던걸 절대 후회하진 않고 가능했다면 계속 보냈겠지만, 뭐 어쩌겠나 이왕 이렇게 된 것을. 작년엔 내가 좋았으니 올해는 은재가 좋은쪽도 한번 경험해보는걸로. 그치만 내년엔 꼭 좀 갔으면 좋겠네 ㅎㅎ

주말엔 아빠랑도 잘 놀고

아빠는 맥포머스 삼매경
은재는 트롤피규어 배치

률바이 작품
(부제 : 브랜치의 집에 어서오세요)

수준이 지난 것 같아서 어디 선물이나 해야겠다고 빼뒀던 악기놀이 -
캐스터네츠 너무 좋아하길래 꺼내줬다.

음악을 참 좋아한다. 하긴 어린이집에서도 음악상 받아왔지. 춤추고 노래하는 요정 트롤 은재 - 요맘때 음악 안좋아하는 애들이 어디있겠냐마는 얘가 뭘 좋아하는지 보면 다 예체능쪽이다. 소질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ㅎ 앞으로도 예술을 즐기며 살아갔으면 좋겠다.

맥포머스는 언제쯤 혼자 잘할꼬 -만들어주다가 내가 짜증남; 정리하기도 귀찮고 괜히 사줬네 ㅋㅋㅋ

목,금,토,일 신나게 놀고 월화 집콕중.
내일은 과연 집 밖에 나갈 것인가 ㅋㅋㅋ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softglow